HETEROTOPIA

힘의집 작업실은 미셀푸코 헤테로토피아로부터 영감을 받아 설계한 유희적 상상을 불러일으키는  미완성의 공간입니다.  본래 헤테로토피아는 미셀푸코가 창안한 개념으로 ‘현실속 낙원’을 뜻합니다. 헤테로토피아는 이미 우리 현실 속에서 여기저기서 발견할 수 있습니다. 공간과 시간에 묘한 균열이 느껴지는 공간. 영화 헤리포터의 호그와트, 제주도 어느 게스트하우스의 다락방, 좋아하는 장난감과 함께 들어가곤 했던 어린시절 이불 속. 나긋나긋하면서 비밀스러운  기분을 느꼈던 공간이 있나요?

영화부락

‘영화부락’은 실제 70년 초 ~ 80년 중반까지 활동했던 이제는 잊혀진 서울의 어느 영화 모임 이름입니다. 하지만 어쩌면, 어린 시절 어른들 대화 속에서 우연히 스쳐가듯 들었을지 모릅니다.  뇌리에 남아있다가 응답하듯 떠오른 ‘영화부락’은 힘의집의 영화 모임이 됐습니다. 독립영화 상영회에서부터 넷플릭스 시청까지 시즌마다 다양한 주제로 모임을 갖습니다.

카우치서핑

카우치 서핑(Couch Surfing)은 잠을 잘수 있는 쇼파를 의미하는 카우치(Couch)와 파도를 타는 서핑(Surfing)의 합성어입니다. 호스트의 집에 쇼파 하나 빌려 잔다는 의미로 지금은 배낭 여행 문화의 일부로 자리잡았습니다. 사실 주변을 살펴보면 캠핑을 할 수 있는 공간이 많습니다. 그저 누울 수만 있다면, 아무리 누추한 공간도 캠핑 공간이 될 수 있습니다. 그게 카우치서핑의 재미죠. 

stories in AZIT

HETEROTOPIA

힘의집 작업실은 미셀푸코 헤테로토피아로부터 영감을 받아 설계한 유희적 상상을 불러일으키는  미완성의 공간입니다.  본래 헤테로토피아는 미셀푸코가 창안한 개념으로 ‘현실속 낙원’을 뜻합니다. 헤테로토피아는 이미 우리 현실 속에서 여기저기서 발견할 수 있습니다. 공간과 시간에 묘한 균열이 느껴지는 공간. 영화 헤리포터의 호그와트, 제주도 어느 게스트하우스의 다락방, 좋아하는 장난감과 함께 들어가곤 했던 어린시절 이불 속. 나긋나긋하면서 비밀스러운  기분을 느꼈던 공간이 있나요?

영화부락

‘영화부락’은 실제 70년 초 ~ 80년 중반까지 활동했던 이제는 잊혀진 서울의 어느 영화 모임 이름입니다. 하지만 어쩌면, 어린 시절 어른들 대화 속에서 우연히 스쳐가듯 들었을지 모릅니다.  뇌리에 남아있다가 응답하듯 떠오른 ‘영화부락’은 힘의집의 영화 모임이 됐습니다. 독립영화 상영회에서부터 넷플릭스 시청까지 시즌마다 다양한 주제로 모임을 갖습니다.

카우치서핑

카우치 서핑(Couch Surfing)은 잠을 잘수 있는 쇼파를 의미하는 카우치(Couch)와 파도를 타는 서핑(Surfing)의 합성어입니다. 호스트의 집에 쇼파 하나 빌려 잔다는 의미로 지금은 배낭 여행 문화의 일부로 자리잡았습니다. 사실 주변을 살펴보면 캠핑을 할 수 있는 공간이 많습니다. 그저 누울 수만 있다면, 아무리 누추한 공간도 캠핑 공간이 될 수 있습니다. 그게 카우치서핑의 재미죠.